기사 메일전송
롯데·현대건설 컨소시엄(스카이 사업단), 이문동 재개발사업 수주 3720세대 대단지
  • 기사등록 2022-06-20 20:27:33
기사수정

사진=이문동 재개발사업(투시도)


[인사이드피플=경제사회부 김태훈 기자]

롯데건설과 현대건설 컨소시엄(스카이사업단)이 서울 이문동 재개발사업(투시도) 시공사로 선정됐다. 스카이사업단은 메가박스 상봉점에서 열린 이문4재정비촉진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 총회에서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이문4재정비촉진구역 재개발정비사업은 서울 동대문구 이문동 86-1번지에 공사비는 9528억원을 들여 노후 주택단지를 재개발하는 프로젝트다. 재개발 후 지하 5층~지상 40층, 아파트 20개동, 3720세대와 부대복리시설이 조성된다.

     

건축디자인은 미국 설계회사 JERDE, 조경디자인은 세계 1위 기업 SWA와 공동으로 설계했다. 40층 높이 스카이브릿지를 설치하고 축구장 5배 크기에 달하는 초대형 중앙광장, 초대형 커뮤니티와 스트리트 몰 등을 조성한다.

     

이문4재정비촉진구역은 외대앞역과 신이문역을 끼고 있는 더블역세권이다. 단지 인근에 신설 초등교가 있다. 스카이사업단 관계자는 "이문·휘경 재정비촉진지구 내에서 이문4구역을 독보적인 단지로 만들기 위해 최고 상품 설계를 적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nsidepeople.co.kr/news/view.php?idx=1716
  • 기사등록 2022-06-20 20:27:3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포토] 활짝 핀 '여름연꽃'이 아름다운 곳... 양평 세미원
  •  기사 이미지 어느 여름날의 그 남산
  •  기사 이미지 박광우 초대 작가
정책공감_최신
최신뉴스더보기
SK_INTEL
칼로바이_사이드컨텐츠
약손명가
CJ제일제당
무안고래캠핑장
호반그룹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