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특정기사와 관련없음


비행기를 몰던 기장이 옷을 벗고 포르노를 시청해 물의를 빚고 있다.


영국 BBC는 30일(현지 시각) 미국 사우스웨스트 항공사 소속이었던 기장 마이클 학(60)이 비행 중 조종실에서 여성 부기장이 보고 있는 가운데 옷을 벗은 채 포르노를 시청하는 등 음란행위를 한 혐의로 1년 집행유예에 5000달러(557만원)의 벌금에 처해졌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학은 지난해 8월10일 올랜도 국제공항에서 출발하는 비행기에 여성 부기장과 함께 나섰다. 이들은 이날 처음 만난 사이였지만 학은 비행기가 순항고도에 접어들자 옷을 벗고 포르노 비디오를 시청했다.


이는 당시 함께 근무한 여성 부기장이 모두 지켜보는 가운데 일어난 일이며, 그는 재판에서 “여성 부기장이 비행기를 조종하고 있었기 때문에 승객의 안전에는 큰 지장이 없었다”고 주장했으나 이는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사우스웨스트 항공에서 지난 27년간 파일럿으로 일한 그는 이 일로 자발적으로 퇴사했으며, 불미스러운 일로 퇴직한 그에게 항공사는 “퇴직 후 받을 수 있는 모든 수당의 지급을 중단했다”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nsidepeople.co.kr/news/view.php?idx=834
  • 기사등록 2021-05-31 07:16:2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포토] 활짝 핀 '여름연꽃'이 아름다운 곳... 양평 세미원
  •  기사 이미지 어느 여름날의 그 남산
  •  기사 이미지 박광우 초대 작가
정책공감_최신
최신뉴스더보기
SK_INTEL
칼로바이_사이드컨텐츠
약손명가
CJ제일제당
무안고래캠핑장
호반그룹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